menu
법률소식
섬세한 통찰력과 따뜻한 마음으로 돕겠습니다.
제목 [임대차 기간 5년 지난 경우 건물 철거할 정도 아닐 때 '권리금 회수' 보장권] 민사. 민사소송. 민사 전문 변호사. 관악구 법률사무소. 변호사.
작성일자 2020-10-05

임차인에게 계약갱신요구권이 없는 경우에도 건물을 철거할 정도의 재건축 필요성이 증명되지 않는다면 임차인에게 권리금 회수 기회를 보장해 줘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습니다.

 

서울고등법원 2019나2025330 판결은,

B사가 주장하는 '건물 뒤편에 전선 등이 어지럽게 널려 있고 여기서 화재가 발생한 적이 있다'는 것이나, '기와지붕이 깨지거나 떨어져 나가 있다'는 것은 B사가 건물 유지·보수·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는 점을 드러낼 뿐이다. 유지·보수·관리를 제대로 해도 건물 대부분을 철거하거나 재건축해야만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고 할 만한 우려가 있어 보이지는 않는다. B사가 신규 임차인이 되려는 자와의 임대차 계약 체결을 거절할 당시 상가건물에 대규모 공사가 필요하다고 판단하는 자료도 A씨에게 충분히 제공했다고 보기 어렵다. 상가건물의 노후·훼손 등 안전사고 우려가 있었다고 인정하기 부족하므로 임차기간 5년이 지나도 임대인은 권리금 회수 기회 보호 의무를 부담한다. B사는 A씨에게 손해배상금을 지급하라고 판시했습니다.

법률신문



첨부파일